사법농단' 임종헌 "직권남용 아니다"...검찰은 "부당한 명령"이다
사법농단' 임종헌 "직권남용 아니다"...검찰은 "부당한 명령"이다
  • 투데이뉴스코리아
  • 승인 2018.12.19 18: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종헌 전 차장의 변호인은 19일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36부(윤종섭 부장판사) 심리로 열린 두 번째 공판준비기일에서 이렇게 변론했다.

변호인은 "일반적 직무권한에 속하지 않는 행위는 지위를 이용한 불법행위일 수는 있어도 직권남용은 아니다"면서 "문제가 된 피고인의 행위는 대부분 법원행정처 차장이나 기획조정실장의 직무권한에 속하지 않으므로 직권남용 혐의가 성립하지 않는다"고 주장했다.

사법행정권 남용 의혹의 핵심 인물인 임종헌(59·사법연수원 16기) 전 법원행정처 차장 측이 혐의의 상당 부분을 차지하는 직권남용 권리행사방해죄가 인정될 수 없다고 주장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광주광역시 동구 서석로 89 (대의동), 6층
  • 대표전화 : 062-233-3933
  • 팩스 : 062-233-3933
  •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장유
  • 법인명 : 투데이뉴스코리아
  • 제호 : 투데이뉴스코리아
  • 등록번호 : 광주 아 00168
  • 등록일 : 2014-05-08
  • 발행일 : 2014-05-08
  • 발행인 : 서동균
  • 편집인 : 서동균
  • 투데이뉴스코리아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투데이뉴스코리아.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bda002@daum.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