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교 밖 청소년, 꿈드림센터를 통해 검정고시 12,170명 합격
학교 밖 청소년, 꿈드림센터를 통해 검정고시 12,170명 합격
  • 투데이뉴스코리아
  • 승인 2019.09.16 19: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성가족부(장관 이정옥)는 2019년 전국 학교밖청소년지원센터(이하 꿈드림센터)를 통해 검정고시를 준비해온 학교 밖 청소년 중 12,170명이 검정고시에 합격했다고 밝혔다.
박능후 여성가족부 장관
박능후 여성가족부 장관

여성가족부(장관 이정옥) 2019 전국 학교밖청소년지원센터(이하 꿈드림센터) 통해 검정고시를 준비해온 학교 청소년 12,170명이 검정고시에 합격했다 밝혔다.

꿈드림센터의 지원을 받아 검정고시에 합격한 학교 청소년 수는 16 6,75

, 17 8,571, 18 10,425명으로 매년 늘어나고 있다. 2018 학교 청소년 실태조

(여성가족부) 따르면, 학교  청소년이 학업을 중단한 가장 필요로 하는

서비스* 검정고시 준비 지원(75.5%) 으로 나타났다.
 

이유로는 검정고시가 학교 청소년이 학업을 지속하기 위해 거쳐야

번째 관문이며, 학교 청소년 중에서도 절반가량이 정규학교 복교 검정고

, 상급학교 진학 등을 통해 학업을 지속하기를 희망하기 때문인 것으로 파악

된다.

 

여성가족부는 전국 214 꿈드림센터 통해 학교 청소년의 학업복귀

진학을 위한 다양한 학업지원 프로그램을 제공하고 있다.

꿈드림센터 검정고시 대비반을 운영하는 동시에 인터넷 강의, 수험서 등을

원하고 검정고시 원서접수 방법부터 검정고시 준비 합격에 이르는 과정

지원한다.

 

또한 학업에 흥미를 잃거나 학업동기가 부족한 청소년을 위해 자기탐색 자기

관리 프로그램(‘나는 인생의 매니저’) 다양한 학습전략을 습득할

‘맞춤형 학습클리닉(진단)’을 제공한다. 아울러‘꿈드림 멘토단’을 구성하

학습 진도를 따라가기 어려운 청소년에게 맞춤형 학습 멘토링, 고민상담, 학습

동기부여 활동 등을 제공하고, 교육부·한국청소년정책연구원과 협력하여‘파견

교원 멘토링 사업*’도 시범 운영하고 있다.

특히, 올해부터는 한국교육방송(EBS), 대한출판문화협회, ㈜골드교육의 협조로 수험서가 필요한 꿈드림센터 청소년들에게 검정고시 수능대비 문제집을 지원하고 있다.

 

이를 토대로 검정고시 학력을 취득한 학교 청소년에 대해서는  진로탐색

설계를 위한 지원 이루어진다. 대학진학을 희망하는 학교 청소년에게는

교육부(한국대학교육협의회, 한국전문대학교육협의회) 연계하여 지난 4월부터

전국 16 시·도 꿈드림 센터에서 학교 청소년 맞춤형 입시설명회를 개최

있다. 사회진출을 희망하는 청소년에게는 다양한 진로체험 기회를 제공하

 위해 직업역량강화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전문직업훈련(내일이룸학교), 자격증

취득 지원 등을 통해 자신의 진로를 설계하도록 돕고 있다.

 

검정고시 준비를 희망하지만 준비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학교  청소년이

다면 가까운 꿈드림센터 프로그램을 통해 필요한 지원 받을 있으며, 자세

정보는 꿈드림 누리집(www.kdream.or.kr)에서 확인할 있다.

 

박난숙 여성가족부 청소년정책관은 “꿈드림센터는 학업을 이어가고자 하는 학교

청소년들에게 학업동기와 성취욕을 고취시키기 위해 다양한 학업지원 프로그

램을 지원하고 있다”라며, “앞으로도 민간기관과 협력하여 학교 청소년에게 필요한 부분을 세심히 살펴 지원을 확대하도록 하겠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