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도군, 35억 투입해 문화시설 확충한다!
완도군, 35억 투입해 문화시설 확충한다!
  • 박남주 기자
  • 승인 2019.10.25 19: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투데이뉴스코리아]완도군(군수 신우철)은 국가균형발전위원회 주관 ‘생활SOC복합화 사업’에 최종 선정돼 국비 10억 1천 2백만 원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별도로 단일 시설로 완도문화예술의 전당의 유휴 공간에 생활문화센터를 조성하는 사업에도 선정돼 추가로 5억을 확보하여 국비 총 15억 1천 2백만 원을 확보했다.

군은 앞으로 의회의 협조를 얻어 관내의 부족한 문화시설 확충을 위해 완도군민회관에 총 사업비 22억 7천 2백만 원(국비 10억 1천 2백만 원)을 투입, 리모델링을 통해 생활문화센터와 작은도서관이 어우러진 복합문화센터를 조성한다.

또한 완도문화예술의 전당 유휴공간에 총 사업비 12억 5,000만원(국비 5억)을 투입해 지역 주민 누구나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는 생활문화센터를 조성할 예정이다.

2개소 사업은 주민 의견 수렴 등을 통해 2021년에 완료할 예정이다.

신우철 완도군수는 “이번 문화시설 확충 관련 사업 2개소 동시 선정은 우리 군민들과 문화예술인들이 줄곧 바라던 사업으로, 군민들의 문화 수요에 실제적으로 부응하게 되어 매우 기쁘다.”며 “앞으로도 군민들의 일상생활에 필요한 정책과 사업들을 최우선으로 발굴하고 펼쳐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