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산구, 청소년과 ‘게릴라 가드닝’ 행사
광산구, 청소년과 ‘게릴라 가드닝’ 행사
  • 최현미
  • 승인 2020.05.13 15: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로 지친 심신 안정, 마을에 꽃 심으며 친환경·생태 활동

[투데이뉴스코리아] 6일 광산구(구청장 김삼호)가 월곡동 청소년문화의집 ‘야호센터’에서 청소년과 함께 마을 곳곳에 꽃을 심는 ‘게릴라 가드닝’ 행사를 진행했다.

게릴라 가드닝은 ‘도시를 푸르게 바꾸는 혁명’을 구호로, 도심의 자투리땅이나 사람들이 돌보지 않는 곳에 꽃과 식물 등을 심어 작은 정원을 가꾸는 활동.

광산구는 코로나19로 활동 반경이 줄고, 심리적으로 위축된 청소년들의 안정을 위해 이번 행사를 마련했다.

행사 참가 청소년들은 야호센터가 있는 월곡동 일대를 돌며 청소와 꽃 심기로 마을을 새 단장했다.

야호센터 관계자는 “이번 행사를 자원봉사활동 프로그램인 ‘상상발룬’과 예술텃밭 프로젝트 ‘일+삶’과 연결해 청소년들이 스스로 마을을 가꾸는 친환경·생태 교육·활동의 장으로 확장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